가수의 시국선언 - 디템포 ( Detempo ) : 새타령 ( 닭전 )


예명 : Detempo

본명 : 남석종
래퍼 겸 프로듀서로서 많지는 않지만 지속적으로 꾸준하게 음반을 내며 활동하고 있는 분이며, 성남FM 약쟁이 스튜디오에서 친구이자 음악 프로듀서인 이준용과 함께 MC로서 매주 수요일 8시에 방송하고 있습니다.
그냥 언더 가수... 인디가수라고 생각 하고 있는 분이었는데, 2015년에 발표한 노래 하나로 인터넷에서 모르는 사람이 없게 되었죠.

그 이름하여 새타령 -_- 최악의 참사인 세월호 참사 이후 발표한 곡으로서 신랄한 풍자를 담고 있는 것이 특징이며,
곡 발표 후 주위 지인들에게 안부전화가 끊이지 않게 만든 노래라고도 합니다......마티즈 배달올까봐?




옛날 옛적 어느 산마을 위에

뭇 날짐승들이 모여 살았는디

아따 그 놈들이 복작복작대는

뽄새가 보통 아닌게 뒷 얘기들이 많아불지

그 뭐시당가 못난놈의 탐관오리라는 놈들이 무리를 지어 당파

싸움이나 하면서 모이그릇만 챙기더라

해먹는 맛이 굉장히 안정적이라더라

그 오리 놈들의 수장인기

딱 벼슬이 하나 더 달린 닭인디

어제 일을 오늘 기억 허덜을 못하니

대머리독수리가 준 선물도 까묵었지

그 닭 아비 이름이 다카키인가 다가카키인가 나는 알덜 못혀

이런 타령 잘못허면 해체되분다는디 나같은 뻐꾸기를 잡아서 뭣혀


새가 날아든다

새가 날아든다

새가 날아든다

새가 날아든다


참 거 있잖여 솜털이 보드랍고

귀여운 아가새들이 우물에 꼬꾸라져도

바쁜 벌꿀은 슬퍼도 안하대네?

닭은 일곱시간동안 슬퍼했나 보드라고

그 닭이랑 친한 빨간 둥지에

사는 살이 오를대로 오른 비둘기들은

우물 주위를 막 뒤뚱뒤뚱

엉뚱땅이나 파대고 있으니

또 그 비둘기랑 친한 까마귀란 놈들은

하라는 청소는 안하고 웬 애먼 놈들을

동네 북 삼아서 뚜드려 패고 난리 부르스 뽕짝인데

고래 두들기는 북 이름은 종북

거따 그놈의 북소리 맞춰

냄새 뿌리는 구더기 판쳐

멀쩡한 이들을 뭔놈의 물고기라고

우겨대기 바쁘니 이를 어찌할것이냐


새가 날아든다

새가 날아든다

새가 날아든다

새가 날아든다


풍악을 울리거라



반가운 소식을 알리는 까치들이

요즘 말하는 것 대부분이 카더라

또 욕심 많은 벌새들이 좋아하는

꽃이 뭔가 하니 민영화라 하더라

박쥐박쥐박쥐놈은 동네 장터 국밥 말고

다른것도 잘 말아먹지

밤이 더 길었던 날 햇빛이 들도록

밤새 울었던 부엉이를 향해 Rest in peace


새가 날아든다

새가 날아든다

새가 날아든다

새가 날아든다


여까지 합시다.




Ps. 왜 뜬금없이 노래 한곡을 '근현대사'에 집어넣었냐면.... 그럴만한 가치가 있기 때문이겠죠....?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CMSFactory.NET

티스토리 툴바